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박영수 특검] "이재용 구속영장 기각…매우 유감"영장 재청구·불구속 수사 등 모든 가능성 열고 법리검토 방침
  • 김하은 기자
  • 입력 2017.01.19 10:56
  • 수정 2017.01.19 10:56
  • 댓글 0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구속영장을 기각한 법원에 강한 유감을 표명했다. (사진=뉴스1)

[미래경제 김하은 기자]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구속영장을 기각한 법원에 강한 유감을 표명했다.

특검팀은 19일 새벽 법원이 이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 기각을 두고 이 같이 밝혔다.

이규철 특검보는 이날 오전 언론 브리핑에서 "법원의 구속 영장 기각 결정은 특검과 피의사실에 대한 법적 평가에 있어 견해 차이 때문으로 판단된다"면서 "매우 유감"이라고 밝혔다.

특검팀은 필요한 조치를 강구해 흔들림 없이 수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다만 이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 재청구 여부는 확정하지 않았다.

앞서 특검팀은 이 부회장에 대해 430억원대 뇌물공여와 횡령·위증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으나 법원은 이날 "대가관계와 부정청탁 소명 정도에 비춰 구속의 필요성을 인정하기 어렵다"며 기각했다.

특검은 앞으로도 이 부회장의 구속영장 재청구, 불구속 수사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 놓고 수사 자료 및 법리 검토를 지속할 방침이다.

김하은 기자  haeun1986@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