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업
KCC, 美 실리콘업체 모멘티브 인수…글로벌 메이저 도약KCC 컨소시엄 3.4조원에 인수…KCC 세계 2위 실리콘 업체로
  • 한우영 기자
  • 입력 2018.09.13 17:45
  • 수정 2018.09.13 19:01
  • 댓글 0
서울 서초구 KCC 본사. ⓒ 미래경제 한우영 기자.

[미래경제 한우영 기자] 미국 실리콘 업체 모멘티브 인수를 추진했던 KCC가 반도체 원료·장비업체 원익그룹, 사모펀드(PEF) SJL파트너스와 함께 인수를 확정했다.

13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KCC와 원익그룹, SJL파트너스로 구성된 컨소시엄은 글로벌 PEF 운용사 아폴로 글로벌 매니지먼트가 보유한 모멘티브 지분 100%를 인수하기로 합의했다.

인수금액은 약 30억달러(약 3조4000억원)로 SJL파트너스 50%, KCC 45%, 원익그룹이 5%를 각각 부담할 예정이다.

모멘티브는 글로벌 PEF 운용사 아폴로 글로벌 매니지먼트가 2006년 GE 어드밴스트 머티리얼즈 등을 인수해 설립한 특수소재 전문업체다. 실리콘 사업부 규모만 놓고 보면 전체 18조원 규모의 글로벌 시장에서 점유율 3위를 차지하고 있다.

KCC는 실리콘 사업군 다양화와 시장 확대를 위해 모멘티브 인수를 추진했다.

모멘티브 인수에 따라 KCC는 지난해 기준 약 7만t이던 연간 실리콘 생산량이 약 30만t 이상으로 늘어나 세계 2위 회사로 발돋움하게 된다.

모멘티브는 실리콘보다는 규모가 작은 석영·세라믹 분야에서도 세계 1위를 달린다. 이에 따라 원익그룹 역시 모멘티브와 결합하며 세계 1위 석영·세라믹업체로 부상한다.

컨소시엄은 모멘티브 인수 후 실리콘 사업부와 석영·세라믹 사업부를 분리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우영 기자  hwy85@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우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