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롯데제과 '갸또' 소비자 지속적 요구에 재출시1년 9개월 만에 빨간 옷 갈아입고 다시 선보여
  • 김대희 기자
  • 입력 2019.10.15 09:18
  • 수정 2019.10.15 09:18
  • 댓글 0
롯데제과가 작년 3월 단종됐던 ‘갸또(gateau)’를 소비자들의 지속적인 재출시 요구로 새롭게 선보였다.[사진=롯데제과 제공]

[미래경제 김대희 기자] 롯데제과(대표이사 민명기)가 작년 3월 단종됐던 ‘갸또(gateau)’를 소비자들의 지속적인 재출시 요구에 부응해 1년 9개월 만에 새롭게 선보였다.

이번에 선보이는 ‘갸또 치즈케이크’는 기존의 제품 특징은 그대로 살리면서도 치즈 풍미를 더하고 바삭하고 고소한 화이트 크럼블을 토핑하는 등 새로움을 더했다.

디자인도 빨간색을 메인 컬러로 사용하면서 고풍스러운 느낌의 로고체를 사용하는 등 변화를 주어 기존 ‘갸또’와 차별화 했다. 가격(권장소비자가 기준)은 기존과 같은 3600원이다.

한편 ‘갸또’는 2011년 3월 출시되자마자 한 달 만에 20억원을 판매하는 등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고, 이듬해에는 연간 200억원의 매출액을 달성했다. 프랑스어로 ‘과자, 케이크’ 등을 의미하는 ‘갸또’는 부드럽고 달콤한 프랑스풍의 정통 디저트 케이크를 표방, 커피를 즐겨 찾는 젊은 여성들에게 특히 인기를 모았다.

롯데제과는 향후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치며 ‘갸또 치즈케이크’를 적극 홍보해 나갈 예정이다. 

김대희 기자  heeis@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