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플러스 골드존
롯데홈쇼핑 이완신 대표, 임직원과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얼음물 세례로 루게릭병 환우 고통 공감…승일희망재단에 500만원 기부 예정
  • 김대희 기자
  • 입력 2018.10.02 16:15
  • 수정 2018.10.02 16:44
  • 댓글 0
롯데홈쇼핑은 이달 2일 서울 영등포구 양평동 본사에서 이완신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 50여 명이 루게릭병 환우 지원을 위한 '아이스버킷 챌린지'를 진행했다.(사진=롯데홈쇼핑 제공)

[미래경제 김대희 기자] 롯데홈쇼핑(대표 이완신)은 이달 2일 서울 영등포구 양평동 본사에서 이완신 대표를 비롯한 임직원 5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루게릭병(근위축성 측색경화증) 환우 지원을 위한 ‘아이스버킷 챌린지(Ice Bucket Challenge)’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아이스버킷 챌린지’는 루게릭병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루게릭병 환우를 돕기 위한 릴레이 기부 캠페인이다. 차가운 얼음물 세례를 받음으로써 근육이 수축하는 루게릭병의 고통을 함께 느껴보자는 취지로 2014년 미국에서 시작됐다. 지난 7월부터 롯데월드를 시작으로 롯데건설, 롯데칠성음료, 롯데푸드, 롯데홈쇼핑까지 롯데그룹 계열사의 대표들이 릴레이로 동참하고 있다.

롯데홈쇼핑 이완신 대표는 지난 9월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참여한 롯데푸드 이영호 대표의 지목으로 이번 캠페인에 동참하게 됐다. 이날 이완신 대표를 비롯한 임직원 50여 명은 얼음물을 뒤집어쓰며 루게릭병 환우들의 고통을 잠시나마 공감했다. 롯데홈쇼핑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마련된 기부금 500만원은 루게릭병 환우를 위한 비영리재단법인인 ‘승일희망재단’에 전달된다.

롯데홈쇼핑 이완신 대표는 “아이스버킷 챌린지 참여를 통해 짧은 순간이지만 루게릭병 환우들의 고통을 간접적으로 느낄 수 있었다”며 “이번 캠페인 동참이 환우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었길 바라면서 앞으로 루게릭병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더욱 높아지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홈쇼핑 이완신 대표는 다음 대상자로 대홍기획 이갑 대표를 지목했다.

김대희 기자  heeis@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