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 스포츠 연예존 Hot 이슈
前 원더걸스 예은, 父 사기·성추행 혐의에 "절대 용서 없다"
  • 김하은 기자
  • 입력 2018.09.11 16:41
  • 수정 2018.09.11 16:41
  • 댓글 0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가수 예은의 아버지가 사기 혐의 피소에 이어 성추행 의혹에 휘말리면서 파문이 일고 있다. (사진=뉴스1)

[미래경제 김정희 기자]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가수 예은의 아버지가 사기 혐의 피소에 이어 성추행 의혹에 휘말리면서 파문이 일고 있다.

11일 수서경찰서에 따르면 예은과 박 목사는 지난 3월 사기혐의로 피소돼 피의자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앞서 예은의 아버지 박 씨는 '엔터테인먼트 사업을 추진하겠다'며 신도들에게서 받은 투자금을 빼돌린 혐의를 받았다.

해당 교회의 신도들은 "가수인 딸도 엔터테인먼트 사업 설명회에 참석하는 등 적극 가담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예은은 "참석한 바 없으며, 거짓이 아님을 확실히 약속드릴 수 있다"고 해명했다.

예은의 주장에 따르면 아버지가 엔터테인먼트 사업을 준비하신다며 작곡가를 소개해달라고 지속적으로 부탁하시기에 한 카페에서 손님 세분 정도를 만나 대화를 나눈 적이 있다.

당시 만남은 사업설명회가 아니었음은 물론, 단순 소개 자리였고 사기와 관련이 된 자리인 걸 조금이라도 알았다면 그 즉시 아버지와의 인연을 끊었을 것이라고 단언했다.

예은은 이와 함께 자신의 아픈 가족사도 공개했다.

그는 "부모님은 제가 기억하는 가장 어린 시절부터 아버지의 계속된 외도로 이혼하셨기에 저는 아버지를 '아버지'라고 부르지 않을 정도로 불편한 사이였다"라며 "다만 2012년에 언니가 결혼을 하면서 가족들과 아버지 사이에 대화가 불가피한 상황이 됐다.

이후 아버지는 가족들을 통해 '보고싶다, 미안하다'라며 지속적으로 제게 연락을 해왔고 이에 잠시 용서를 하고 대화를 하다가 오래 쌓인 분노가 다시 터져 재차 연을 끊는 과정이 반복됐다는 게 그의 입장이다.

그는 "아버지를 잠시 용서했던 대가가 이렇게 클지 상상도 하지 못했다"고 토로했다.

이어 "사기와 성추행 혐의까지 저지른 아버지를 절대로 용서할 수 없으며 가족들에게도 '아버지와 더 이상 그 어떤 연락도 하지 않도록 약속했다"며 "가슴 아프지만 이 사건과 제가 무관하고 떳떳한 만큼, 잘 버터내며 조사에 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박 목사는 이미 지난해 2월 교인들과 지인 등 150여 명의 돈 197억원을 투자금 명목으로 받아 가로챈 혐의로 구속 기소돼 징역 6년을 선고돼 지난해 4월부터 복역 중이다.

김하은 기자  haeun1986@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