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플러스 골드존
효성, 호국보훈의 달 앞두고 현충원 묘역정화활동서울‧구미‧대전 등 사업장 인근 국립묘지 방문해 정화활동 진행
  • 한우영 기자
  • 입력 2018.05.25 17:24
  • 수정 2018.05.25 17:24
  • 댓글 0
효성 임직원들이 24일 국립서울현충원을 방문해 묘역정화활동을 실시했다. (사진=효성 제공)

[미래경제 한우영 기자] 효성은 6월 '호국보훈의 달'을 앞두고 순국선열을 기리는 활동을 했다.

효성 임직원 20여명은 24일 오후 서울 동작구에 위치한 국립서울현충원을 방문해 현충탑 참배를 하고 태극기 교체, 헌화, 묘비 닦기 등 정화 활동을 진행했다.

효성과 자매결연 협약이 되어있는 9묘역은 전사 또는 순직한 군인 및 경찰관 총 627위가 안장되어 있는 곳이다.

효성은 2014년부터 사업장 인근 국립묘지와 1사1묘역 자매결연을 맺고 임직원들이 정기적으로 묘역정화를 하고 있다. 효성의 충청지역 사업장(세종·옥산·대전공장) 임직원들은 국립대전현충원, 구미공장 임직원들은 국립영천호국원을 찾아 5월 말 1사 1묘역 정화활동을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효성은 2012년부터 참전용사들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을 후원하는 등 국가를 위해 희생한 순국선열의 노고를 잊지 않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우영 기자  hwy85@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우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