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업
SK하이닉스, TV CF 온라인서 화재4월말 공개 이후 보름만에 조회수 700만뷰 넘어
  • 한우영 기자
  • 입력 2018.05.15 09:33
  • 수정 2018.05.15 09:33
  • 댓글 0
SK하이닉스가 지난 4월말 공개한 TV CF. (사진=SK하이닉스 제공)

[미래경제 한우영 기자] SK하이닉스 지난 4월말 론칭한 TV CF가 유튜브, 페이스북 등 소셜 미디어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이 광고는 공개 보름여 만인 14일 유튜브와 페이스북 조회수 합산 765만뷰를 넘어섰다.

통상 광고업계에서는 조회수 200만 이상이 나오면 ‘SNS 히트작’이라고 본다. SK하이닉스 광고는 이런 속도라면 1000만 조회수 달성도 무난할 것으로 보인다. B2B 기업의 광고가 1000만 조회수를 넘는 것은 이례적이란 평가다.

SK하이닉스 광고는 '반도체 의인화'라는 독특한 방식을 택했다. 졸업식을 맞은 반도체들이 스마트폰, AI 등 여러 첨단 기기들로 보내진다는 스토리라인이다. 우주로 가는 반도체가 기뻐하고, PC방에 보내지는 반도체가 좌절하는 모습에서 웃음을 유발한다. 반도체가 세상 모든 곳에서 쓰인다는 메시지를 젊은 세대 트렌드인 펀(Fun) 코드에 잘 담아냈다는 평가가 주를 이룬다.

SK하이닉스 관계자는 "이번 광고의 핵심 타깃은 20~30대 젊은층"이라며 "반도체의 중요성을 알리고, 이를 통해 실력 있는 인재들이 SK하이닉스를 '젊고 일해 보고 싶은 회사'로 받아들이도록 하는 데 역점을 뒀다"고 밝혔다.

SK하이닉스 홍보담당 김정기 상무는 "반도체 회사를 막연하게 딱딱한 이미지로 생각하시는 분들이 꽤 있었는데, 이 광고를 보고 회사가 한층 친근하게 느껴진다는 반응이 많아졌다"며 "앞으로도 SK하이닉스의 반도체가 모든 첨단 IT 기기에 들어가 보이지 않는 곳에서 미래산업발전에 기여하고 있음을 알기 쉽게 보여주는 CF를 추가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우영 기자  hwy85@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우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