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 스포츠 연예존 Hot 이슈
前십센치 멤버 윤철종 대마초 흡연 혐의로 검찰 송치
  • 김정희 기자
  • 입력 2017.07.18 18:31
  • 수정 2017.07.18 18:31
  • 댓글 0
최근 10cm(십센치)를 탈퇴한 윤철종이 대마초 흡연 혐의로 검찰에 송치됐다. (사진=뉴스1)

[미래경제 김정희 기자] 최근 10cm(십센치)를 탈퇴한 윤철종이 대마초 흡연 혐의로 검찰에 송치됐다.

18일 부산사상경찰서는 윤철종을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윤철종은 지난해 7월 경남 합천 인근의 지인의 집에서 두 차례 대마를 흡연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지인은 자신의 집에서 대마를 재배하고 이를 판매한 혐의로 지난 4월 7일 구속돼 1심 재판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윤철종은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를 마쳤고, 범행 일체를 자백했다.

윤철종은 이달 초 건강상의 이유로 돌연 십센치에서 탈퇴했고, 소속사 매직스트로베리사운드와 계약이 종료된 상황이다.

전 소속사 측은 "대마초 흡연에 대한 것은 기사를 통해 알았다"라며 "소속사와는 계약이 종료돼 확인해 봐야 한다"라고 말했다.

김정희 기자  kjh1494868@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