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플러스 골드존
KT&G복지재단, 캄보디아-미얀마서 대학생 해외봉사 활동 진행2005년부터 16년째 해외봉사활동 이어가
  • 김대희 기자
  • 입력 2020.01.13 17:36
  • 수정 2020.01.13 17:36
  • 댓글 0
KT&G복지재단에서 상대적으로 생활환경이 열악한 캄보디아와 미얀마에 대학생 해외봉사단을 파견해, 교육 및 보건 환경 개선 활동을 펼치고 있다.[사진=KT&G 제공]

[미래경제 김대희 기자] KT&G복지재단이 캄보디아와 미얀마에 각각 대학생 해외봉사단 30명씩 총 60명을 파견해 17일까지 봉사활동을 펼친다.

대학생 봉사단이 파견되는 캄보디아 씨엠립 주(州)와 미얀마 양곤 외곽지역은 교육환경이 열악한 곳으로 KT&G복지재단은 지난 2005년부터 지금까지 총 48차례에 걸쳐 1390명의 대학생 해외봉사단을 파견해 교육환경 개선에 노력해왔다.

대학생 봉사단은 캄보디아 씨엠립 주(州) 외곽에 있는 초등학교에서 도서관 건립과 건물 페인팅 등을 진행하고 미얀마 양곤지역에서도 사원(寺院)학교를 방문해 정수시설 및 화장실 건립 등 교육환경 개선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이외에도 대학생 봉사단은 현지 학생들에게 보건위생과 예체능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자신들이 보유한 재능기부 활동도 진행한다.

KT&G복지재단 관계자는 “KT&G복지재단은 지난 2005년부터 16년째 캄보디아 등 생활환경이 상대적으로 열악한 아세안 국가를 대상으로 봉사활동을 해왔다”며 “앞으로도 사회공헌 대표기업으로서 국내외 지역에 제한을 두지 않고 소외계층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쳐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KT&G복지재단은 아세안 여러 국가에서 활발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지난 2017년에는 몽골 사막화 방지를 위한 임농업 교육센터를 설립했으며 지난해는 베트남 농촌 지역 초등학교 신축을 마무리했다.

올해도 베트남에 보건소를 건립하는 등 열악한 교육·보건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김대희 기자  heeis@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