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올리브영, 동남아 진출 확대…유통기업 데어리팜과 업무협약데어리팜 그룹과 함께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아 전역 한국 화장품 소개할 계획
  • 김대희 기자
  • 입력 2019.12.04 17:27
  • 수정 2019.12.04 17:27
  • 댓글 0
구창근 CJ올리브영 대표(왼쪽)와 샘 킴(Sam Kim) 데어리팜 그룹 헬스앤뷰티부문 총괄 대표가 4일 싱가포르 만다린 오리엔탈 호텔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CJ올리브영 제공]

[미래경제 김대희 기자] 올리브영이 싱가포르에서 동남아 최대 유통기업 데어리팜 그룹과 업무협약을 맺고 동남아 진출을 확대한다고 4일 밝혔다.

데어리팜은 싱가포르, 홍콩, 중국 등 아시아 11개국에서 1만여개 매장을 운영하는 동남아 최대 유통기업 중 하나다.

올리브영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데어리팜이 운영하는 헬스&뷰티 스토어 ‘가디언’을 통해 동남아에 한국 화장품을 소개할 계획이다.

우선 싱가포르 주요 상권에 위치한 50여개 가디언 매장에 올리브영의 4개 자체브랜드 상품 110개가 입점한다.

올리브영은 앞으로 데어리팜 그룹과 함께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아 전역에 한국 화장품을 소개할 계획이다.

김대희 기자  heeis@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