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 스포츠 연예존 Hot 이슈
BTS 정국, 교통사고로 경찰조사 받아
  • 김정희 기자
  • 입력 2019.11.04 17:27
  • 수정 2019.11.04 17:27
  • 댓글 0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 [사진=연합뉴스]

[미래경제 기정희 기자]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정국이 교통사고를 내 경찰이 조사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 용산경찰서는 BTS 멤버 정국(본명 전정국·22)이 지난달 서울 용산구에서 운전 중 택시와 충돌해 도로교통법 및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등의 혐의로 조사 중이라고 4일 밝혔다.

경찰은 택시 기사와 정국이 상처를 입었으며, 조만간 정국을 경찰서로 소환해 조사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정국이 자신의 차량을 운전하던 중 본인의 착오로 인해 다른 차량과 접촉 사고가 발생했다"면서 "사고 직후 본인이 도로교통법을 위반했음을 인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피해자와 정국 모두 큰 부상은 없었다"며 "적법한 절차에 따라 현장 처리와 경찰 진술을 진행했고 이후 피해자와 원만하게 합의를 완료했다"고 설명했다.

김정희 기자  k_min20@hanmail.net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