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롯데케미칼, 3분기 매출액 3조9400억원, 영업익 3146억원 달성전분기 대비 매출액 2.3%, 영업이익 9.1% 감소
  • 김대희 기자
  • 입력 2019.11.01 16:11
  • 수정 2019.11.01 16:11
  • 댓글 0

[미래경제 김대희 기자] 롯데케미칼(대표이사 임병연)은 1일 올해 3분기 매출액 3조9400억원, 영업이익 3146억원의 잠정 실적(연결기준)을 발표했다.

올해 3분기 매출액은 전분기 대비 2.3%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9.1% 감소했다. 이는 전년동기 대비 매출액 7.2%, 영업이익 37.5% 감소한 수치이다.

롯데케미칼의 실적 현황(연결기준)은 다음과 같다.

올레핀부문은 사우디 석유시설 피격에 따른 단기적인 시황 반등과 역외 크래커 트러블 등 수급 영향으로 안정적인 수익성을 유지했다.

아로마틱부문은 폴리에스터 성수기 영향으로 제품 수요는 양호했으나 중국 PX(파라자일렌) 신규 설비의 대규모 가동에 따른 수급악화로 수익성이 하락했다.

자회사인 롯데케미칼타이탄은 가동률 상승에 따른 판매 물량 확대로 수익성을 유지했다. 롯데첨단소재는 PC(폴리카보네이트) 제품을 중심으로 안정적인 수익성을 이어나갔다.

LC USA는 에탄크래커(ECC)의 하반기 상업생산 개시에 따른 실적 반영 및 MEG(모노에틸렌글리콜)의 매출 확대로 높은 수익성을 보였다.

롯데케미칼은 “올해 4분기는 대산공장 정기보수 및 역내외 대규모 신증설에 따른 스프레드 둔화로 인해 수익성은 약보합 추세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또한 “올해 말 여수 PC(폴리카보네이트), 울산 MeX(메타자일렌) 및 PIA(고순도이소프탈산) 공장 증설 등 국내 투자의 성공적인 마무리를 비롯해 내년 초 롯데첨단소재와의 합병 시너지를 본격화하고 스페셜티 제품의 포트폴리오 확대를 통해 사업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대희 기자  heeis@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