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오뚜기 '오!라면' 출시 20일만에 누적판매량 500만개 넘어어떤 재료와도 잘 어울리는 ‘가성비 라면’…라면의 본질 추구로 인기몰이
  • 김대희 기자
  • 입력 2019.10.11 15:21
  • 수정 2019.10.11 15:21
  • 댓글 0
오뚜기에서 출시한 오!라면의 누적판매량이 500만개를 돌파했다.[사진=오뚜기 제공]

[미래경제 김대희 기자] ㈜오뚜기(대표이사 이강훈)가 출시한 신제품 ‘오!라면’이 출시 20일만에 500만개 판매를 돌파했다.

지난 9월초에 출시한 ‘오!라면’은 가격 대비 가치가 높은 이른바 ‘가성비 제품’으로 더욱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오뚜기 ‘오!라면’은 가장 기본적인 라면의 맛을 누구나 즐길 수 있도록 한 제품으로 쫄깃한 면발과 진한 국물로 라면의 본질을 추구한 제품이다.

특히 파, 계란, 김치, 고추 등 라면의 단골 부재료와 더욱 잘 어울리도록 개발한 국물 맛이 특징으로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라면의 기본적인 맛을 살린 라면이다.

출시 이후 온오프라인 시식 행사를 통해 ‘면발이 정말 좋다, 쫄깃하고 국물과 잘 어울린다’ ‘착한 가격에 맛도 좋은 가성비 갑 라면’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할 라면’ 등의 높은 소비자 만족도로 앞으로의 판매가 더욱 기대되는 제품이다.

㈜오뚜기 관계자는 “라면의 본질을 추구한 ‘오!라면’이 출시 20일만에 누적판매량 500만개를 돌파했다”며 “최상의 맛과 가성비로 더욱 큰 인기를 모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대희 기자  heeis@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