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롯데리아, 40주년 '레전드 버거' 오징어버거 '품절'까지‘오징어 버거’ 20일 만에 250만개 판매…‘라이스 버거’도 고객요청 따라 11월 출시 예정
  • 김대희 기자
  • 입력 2019.10.10 09:33
  • 수정 2019.10.10 09:33
  • 댓글 0
롯데리아의 창립 40주년 기념버거인 '오징어버거'가 출시 20일만에 250만개 판매 돌파를 했다.[사진=롯데GRS 제공]

[미래경제 김대희 기자] 한국 대표 버거 프랜차이즈 롯데리아의 창립 40주년 기념 ‘레전드 버거’ 오징어버거가 출시 20일 만에 250만개 판매 돌파했다.

이번에 돌아온 2019년 버전의 오징어버거는 탱글탱글한 오징어 살 패티와 혀끝부터 전해지는 중독성 강한 매운 맛이 특징으로 ‘레전드버거’ 투표에서 1위를 차지한 제품이다.

지난달 20일에 출시되자마자 온라인 SNS에서 시식후기 열풍이 불면서 일일 판매량 10만개 이상 판매되며 큰 인기를 모으고 있다.

또한 롯데리아는 오징어버거의 인기와 함께 ‘레전드버거’ 투표에서 아쉽게 2위를 차지한 라이스버거도 재 출시할 계획이다. 투표 당시에도 65만여 표를 받으며 고객들의 성원을 받았던 라이스버거는 현재까지도 꾸준히 재출시 요청이 쇄도해 11월에 한정 판매하기로 결정 했다.

롯데리아 관계자는 “지난 40년 동안 출시된 수 많은 버거 중에 고객님들이 직접 선택해주신 추억의 오징어버거에 대해 많은 사랑을 주신 점 감사하다”라며 “또한 고객님들의 뜨거운 성원에 응답하기 위해 라이스버거도 새로운 버전으로 준비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김대희 기자  heeis@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