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KT&G '릴 하이브리드' 일반 맛 담배 '믹스 클래시' 선보여기존 궐련형 일반 맛 제품 대비 찐내 현저히 감소
  • 김대희 기자
  • 입력 2019.09.16 16:13
  • 수정 2019.09.16 16:13
  • 댓글 0
KT&G에서 릴 하이브리드 전용으로 일반 맛 담배 믹스 클래시(MIIX CLASSY)를 출시한다.(사진=KT&G 제공)

[미래경제 김대희 기자] KT&G(사장 백복인)가 ‘릴 하이브리드(lil HYBRID)’ 전용 담배인 ‘믹스 클래시(MIIX CLASSY)’를 25일 전국 출시한다.

‘믹스 클래시’는 ‘믹스(MIIX)’ 브랜드 최초로 출시되는 일반 맛 제품으로 담배 고유의 풍미를 경험할 수 있으며 기존 궐련형 전자담배의 일반 맛 제품 대비 찐내가 현저히 감소한 점이 특징이다.

이러한 특징은 패키지 디자인에도 반영됐다. 믹스 브랜드 고유의 ‘X’자 패턴을 적용해 깔끔하고 모던한 느낌을 구현했으며 브라운 계열 색상으로 담배다움을 표현해 제품 특성을 강조했다.

이번 신제품은 16일부터 강남·동대문·신촌·송도·울산 등 5개 지역에 있는 플래그십 스토어 ‘릴 미니멀리움(lilMINIMULIUM)’에서 첫 선을 보이며 25일부터는 전국 편의점 4만2000개소에서 일제히 판매를 시작한다.

지난해 11월에 출시된 ‘릴 하이브리드’는 액상 카트리지를 디바이스에 결합한 후 전용 스틱을 삽입해 흡연하는 방식으로 KT&G만의 독자 기술이 적용된 제품이다.

이 제품은 기존 궐련형 전자담배 대비 연무량이 극대화되고 특유의 찐맛은 현저히 감소했으며 사용 후 청소에 대한 불편함을 해소해 소비자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임왕섭 KT&G NGP사업단장은 “일반 담배 맛 제품에 대한 ‘믹스’ 소비자들의 지속적인 요청에 따라 ‘믹스 클래시’를 출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들과 꾸준히 소통하면서 시장 니즈에 빠르게 대응해 궐련형 전자담배 시장에서 제품경쟁력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신제품 ‘믹스 클래시’의 판매 가격은 갑당 4500원이다. 

김대희 기자  heeis@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