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홈플러스 "무더위 속 영양 보충엔 해산물이 제격"원기 회복에 효과적인 ‘해산물 기획전’ 진행…‘데친 문어’ ‘생새우’ 등 선봬
  • 김대희 기자
  • 입력 2019.08.08 15:36
  • 수정 2019.08.08 15:36
  • 댓글 0
8일 모델과 아이들이 서울 등촌동 홈플러스 강서점에서 ‘해산물 기획전’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사진=홈플러스 제공)

[미래경제 김대희 기자] 홈플러스(사장 임일순)는 최근 35도를 웃도는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원기 회복 및 영양 보충에 탁월해 성인은 물론 아이들 여름철 영양식으로 적합한 ‘해산물 기획전’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를 통해 판매하는 상품은 문어, 새우, 전복 등으로 제철을 맞아 맛이 가장 좋을 뿐 아니라 타우린, 칼슘, 비타민, 미네랄 등이 풍부해 기력 보강에 좋은 해산물들로 구성됐다.

특히 말복을 앞둔 시점에 다양한 혜택과 함께 선보여 보양식 마련에 나선 고객이 보다 알찬 쇼핑을 할 수 있도록 돕는다는 계획이다.

먼저 14일까지 ‘데친 문어(모리타니아산)’를 한 마리 당 1만4900원(마이홈플러스 회원 대상 할인가 기준, 정상가 1만5900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한다.

총 10톤의 물량을 협력 업체와 사전 계약을 통해 준비해 단가를 낮췄다. 한 번 데친 상태로 포장했기 때문에 가정에서 짧은 시간에 간편하게 조리해 먹을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여기에 제철을 맞은 국내산 생물새우 역시 특별 혜택과 함께 판매한다. ‘제철 생물새우(400g 내외, 1만5900원)’을 구매하면 함께 곁들여 소금구이를 만들 수 있는 ‘천일염(200g)’을 증정한다. 이는 해양수산부와 함께 천일염 소비 촉진을 위해 함께 마련한 행사로 14일까지 진행한다.

한편 말복 대표 보양식으로 알려진 ‘국내산 전복’은 8일 단 하루 한 마리 당 1000원에 판매한다. 총 10만 마리 물량을 마련해 전국 140개 매장에서 고객 1인 당 10마리 한정 판매한다.

김명수 홈플러스 수산팀 바이어는 “중복 이후 폭염이 이어지자 성인 보양식 혹은 아이들 여름철 영양식을 찾는 고객들에게 더 신선한 식재료를 선보이고자 이번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말복을 앞두고 있고 당분간 더위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되며 영양 보충에 탁월한 해산물에 대한 고객 반응도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대희 기자  heeis@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