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업
한화, 美 에어택시 업체 K4 에어로노틱스에 295억원 투자우버 에어택시 개발 핵심 파트너사…에어택시 시장 진입 첫 발
  • 한우영 기자
  • 입력 2019.07.17 15:42
  • 수정 2019.07.17 15:42
  • 댓글 0
K4 에어로노틱스 '버터플라이' 이미지 (이미지=한화시스템 제공).

[미래경제 한우영 기자] 한화가 미국의 에어택시 개발 업체에 투자하며 에어택시 시장 진입에 첫발을 뗐다.

한화시스템은 지난 11일 에어택시 시장 진입을 위해 2500만달러(약 295억원)을 투자했다고 밝힌 미국 파트너사 K4 에어로노틱스에 대해 "수직이착륙기(eVTOL) 전문 업체인 카렘 에어크래프트에서 분사되는 기업"이라고 17일 밝혔다.

카렘 에어크래프트는 현재 우버가 추진 중인 에어택시 상용화 프로젝트인 '우버 엘리베이트(Uber Elevate)'의 핵심 파트너사 중 하나다. 한화시스템이 우버의 에어택시 사업에 투자해 개인형 항공기 개발에 나선 셈이다.

분사 이후 카렘 에어크래프트는 국방용 기체 개발을 지속하고, K4 에어로노틱스는 한화시스템과 도심용 에어택시 기체 개발을 진행한다. 특히 우버 엘리베이트를 위해 전기식 수직이착륙기 타입 에어택시인 ‘버터플라이(Butterfly)’를 개발하고 있다.

에어택시에 최적화된 기체 설계를 위해 버터플라이에는 카렘의 최적 속도 로터(OptimumSpeed Rotor) 기술을 적용했다. 수평·수직 방향 선회를 할 수 있는 대형 로터 4개를 기체 날개 및 꼬리 날개에 장착해 효율적이고 소음이 적은 운행을 할 수 있다.

카렘 에어크래프트의 설립자인 에이브 카렘(Abe Karem)은 중고도 무인정찰 공격기 프레데터(Predator)의 원형 개발자다. 앞으로 카렘에어크래프트 뿐만 아니라 K4 에어로노틱스에서도 최고 개발자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한우영 기자  hwy85@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우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