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JW중외제약, 바르는 액상 밴드 '하이맘밴드 리퀴드폼' 선보여겔 타입으로 굴곡진 부위에 사용 가능…방수 기능으로 외부로부터 상처부위 보호
  • 김대희 기자
  • 입력 2019.07.12 17:16
  • 수정 2019.07.12 17:16
  • 댓글 0
JW중외제약이 가벼운 상처에 바르는 밴드 '하이맘밴드 리퀴드폼'을 출시했다.(사진=JW중외제약 제공)

[미래경제 김대희 기자] 가벼운 상처에 바르는 액상 밴드가 나왔다.

JW중외제약은 바르는 상처 밴드 ‘하이맘밴드 리퀴드폼’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마케팅 활동에 돌입했다고 12일 밝혔다.

‘하이맘밴드 리퀴드폼’은 폴리우레탄의 액상형 성분으로 얇은 필름막을 형성해 상처의 오염을 방지하는 겔 타입의 밴드다.

이 제품은 필름막이 유연해 손가락, 관절, 손톱 끝 등 일반 밴드가 잘 붙지 않는 굴곡진 부위에도 불편함 없이 사용할 수 있다.

또 우수한 신축성으로 필름이 끊어지지 않고 깔끔하게 제거할 수 있어 사용에 편리하다.

특히 방수 기능이 뛰어나 샤워하거나 손을 씻는 등 물에 닿아도 외부로부터 상처를 보호할 수 있다.

JW중외제약 관계자는 “하이맘밴드 리퀴드폼은 굴곡진 부위에도 사용이 가능하고 방수 효과가 있어 물 접촉이 많은 주부나 활동성이 많은 사람에게 효과적인 제품”이라며 “기존에 출시된 습윤밴드와 함께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하기 위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하이맘밴드 리퀴드폼’은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다.

김대희 기자  heeis@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