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롯데하이마트,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정품' 사용권장 앞장롯데하이마트-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클린소프트웨어 정착 위한 업무협약’ 체결
  • 김대희 기자
  • 입력 2019.07.12 15:04
  • 수정 2019.07.12 15:04
  • 댓글 0
협약식은 서울시 송파구에 위치한 롯데월드타워 시그니엘 서울에서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사진 왼쪽)와 한국마이크로소프트 고순동 사장(사진 오른쪽)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사진=롯데하이마트 제공)

[미래경제 김대희 기자] 롯데하이마트(대표 이동우)는 12일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함께 ‘클린 소프트웨어 정착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서울 송파구에 있는 롯데월드타워 시그니엘 서울에서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이사와 고순동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사장 등 6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지난해 12월에 이어 롯데하이마트는 정품 MS오피스 연동모델 운영 업무협약 재계약을 통해 정품 소프트웨어 소비문화 정착에 앞장 설 계획이다.

앞선 계약을 통해 올해 1월 1일부터 롯데하이마트는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함께 정품 소프트웨어 사용 권장 캠페인을 시행해왔다.

올해 1월부터 전국 460여개 롯데하이마트 매장 PC전문 판매 상담사원 대상으로 정기적으로 교육을 진행해왔다. 정품 소프트웨어 효과적인 활용 방법, 불법 소프트웨어 사용 시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 등 정품 사용 필요성에 대한 경각심을 주는 것이 주 목적이다.

매장 내 정품 소프트웨어 이용을 장려하는 연출물을 부착해 고객의 구매를 장려하기도 했다. PC코너에 POP를 진열하고 PC상품과 ‘오피스 H&S 2019’를 묶음 판매했다. PC전문 판매 상담사원은 PC와 정품 오피스 동시 구매를 장려함으로써 본 캠페인의 취지를 이어갔다.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식을 통해 롯데하이마트가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함께 정품 소프트웨어 사용 문화를 정착시키는 데에 앞장 설 수 있어 뜻 깊다”며 “앞으로도 롯데하이마트는 건전한 소비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파트너사와 다양한 노력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대희 기자  heeis@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