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이마트, 어린이날 맞아 200억원 규모 최저가 선물대전 연다
  • 김하은 기자
  • 입력 2019.04.26 09:42
  • 수정 2019.04.26 09:42
  • 댓글 0
이마트가 어린이날 대목을 앞두고 총 200억원 규모의 ‘어린이날 선물대전’을 연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이마트)

[미래경제 김하은 기자] 이마트가 어린이날 대목을 앞두고 총 200억원 규모의 ‘어린이날 선물대전’을 연다고 26일 밝혔다.

이마트는 다음달 6일까지 다양한 완구를 최대 73% 할인한 가격에 판매한다. 마블 스튜디오의 인기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 개봉에 맞춰 ‘아이언맨 피쳐 피규어(4만4900원)’를 비롯해 마블 히어로의 피규어 14종을 1만5900원~4만4900원에 판매한다.

‘레고 76125 어벤져스 아이언맨 연구소(8만9900원)’ 등 마블 시리즈의 레고 6종을 3만4900원~14만9900원에 선보인다.

이마트는 올해 처음으로 ‘인기 완구 30품목 온·오프라인 최저가 도전’ 행사도 벌인다. 이 행사는 30개 품목의 상품에 대해 타(他) 대형마트 2개사와 5대 온라인 채널의 ‘배송비가 포함된 완구 판매가(쿠폰·적립금·카드사 할인 등을 제외한 광고가 기준)’ 대비 이마트 최종 결제 금액이 더 비쌌다면 고객만족센터에서 신세계상품권 5000원을 보상해주는 행사다.

최저가 도전 대상 품목은 ‘헬로카봇 브레이로드+엉토킹(동시 구매 시 3만4900원)’ ‘빠샤메카드 에반vs크리푼 최강배틀세트(3만5000원)’ ‘뽀로로 소방서(4만1800원)’ ‘L.O.L 헤어골스(1만4800원)’ ‘다이슨 코드프리 청소기(3만5000원)’ 등 30개 품목이다.

저학년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캐릭터 완구도 다양하게 준비했다. ‘신비아파트2 배틀스테이지세트(4만원)’ ‘베이블레이드버스트(2만5800원)’ 3종 ‘BEY 리바이브 피닉스(1만4900원)’ 등이 대표적이다.

김하은 기자  haeun1986@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