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금융
삼성생명, 작년 영업익 2조5871억…53% 급증삼성전자 지분 매각 영향 탓 순이익 등 실적 개선
  • 김하은 기자
  • 입력 2019.01.31 12:17
  • 수정 2019.01.31 12:17
  • 댓글 0
삼성생명 서초사옥 전경. (사진=미래경제 DB)

[미래경제 김하은 기자] 삼성생명이 삼성전자 지분 매각 영향으로 지난해 실적이 대폭 개선됐다.

31일 삼성생명에 따르면 작년 연결기준 당기순이익은 1조7364억원으로 전년 대비 37.5% 증가했다.

매출액은 32조8952억원으로 2.9%, 영업이익은 2조5871억원으로 53.0% 올랐다.

삼성생명은 작년 5월 삼성전자 보유 지분을 일부 매각하면서 실적이 대폭 개선됐다.

삼성전자는 자사주 소각 처리로 삼성생명과 삼성화재가 보유한 삼성전자 지분율이 10%를 넘기자 주식 처분에 나선 바 있다.

삼성생명은 이사회를 열고 주당 2650원의 현금배당을 결정했다. 배당금 총액은 4758억원으로 사상 최대 규모다.

김하은 기자  haeun1986@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