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업
삼성복지재단, 이건희 차녀 이서현 신임 이사장 선임리움미술과 운영위원장 겸임…정상화 관심
  • 김하은 기자
  • 입력 2018.12.06 17:03
  • 수정 2018.12.06 17:03
  • 댓글 0
삼성복지재단은 6일 오전 임시 이사회를 열고 이서현 전 삼성물산 패션부문 사장을 신임 이사장으로 선임했다. (사진=뉴스1)

[미래경제 김하은 기자] 삼성복지재단은 6일 오전 임시 이사회를 열고 이서현 전 삼성물산 패션부문 사장을 신임 이사장으로 선임했다.

이 이사장의 임기는 4년으로, 내년 1월 1일 정식 취임한다.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차녀인 이 이사장은 삼성복지재단의 설립 취지를 계승하고 사회공헌 사업을 더욱 발전시킬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는다. 이 이사장은 평소 소외계층 청소년과 지역사회를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왔다.

삼성복지재단은 소외계층의 자립기반을 조성하고 복지 증진을 위한 공익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1989년 이건희 회장이 설립했으며, 현재 드림클래스 장학사업, 어린이집 보육사업 등을 전개하고 있다.

한편, 리움미술관은 미술관 발전을 위한 주요 사항을 논의, 자문할 운영위원회를 신설하기로 하고, 이서현 삼성물산 전 사장을 운영위원장으로 위촉했다.

김하은 기자  haeun1986@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