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 스포츠 연예존 Hot 이슈
배우 한주완, 대마초 흡연 혐의로 집행유예 선고
  • 김정희 기자
  • 입력 2018.05.10 15:47
  • 수정 2018.05.10 15:47
  • 댓글 0
배우 한주완이 대마초 흡연 혐의로 집행유예 선고받고 자숙 중 인것으로 알려졌다. (사진=뉴스1)

[미래경제 김정희 기자] 배우 한주완이 대마초 흡연 혐의로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 받고 자숙 중인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앞서 서울서부지법 형사11부(조병구 부장판사)는 지난달 4일 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한주완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 40시간의 약물치료 강의 수강과 320만원의 추징금을 선고했다.

한주완 소속사 스타하우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법적 절차에 따라 성실히 조사에 임했고 판결을 받았다"면서 "현재 자숙 중에 있다"고 말했다.

한주완은 지난해 1월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알게된 판매자로부터 대마초 약 10g을 구입하고 흡연한 혐의를 받았다. 한주완은 재판 과정에서 혐의를 모두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한주완은 지난 2009년 영화 '소년마부'로 데뷔한 후 2013년 KBS2 드라마 '왕가네 식구들'로 얼굴을 알렸으며 드라마 '화정' '불어라 미풍아' '학교 2017' 등에 출연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김정희 기자  kjh1494868@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