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 스포츠 연예존 Hot 이슈
육지담, 또다시 강다니엘 언급 "소속사 공개 사과해라"
  • 김정희 기자
  • 입력 2018.03.21 18:35
  • 수정 2018.03.21 18:35
  • 댓글 0
언프리티랩스타에 출연했던 육지담이 강다니엘과의 논란에 대해 CJ E&M과 YMC엔터에 대한 공개 사과를 요구했다. (사진=뉴스1)

[미래경제 김정희 기자] 육지담이 과거 강다니엘과의 논란을 다시금 언급해 화제다. 육지담은  21일 자신의 블로그에 "정신차리세요. 여러분"이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이어 "제가 뭐라고 상대는 대기업인데 어떻게 설탕 만드는 회사를 이깁니까"라면서 "고작 저따위 하나가 경찰서 혼자 제발로 간다고 한들 낱낱이 파헤쳐질 사건 아니라고 생각 들어서 가만히 있었다"고 적었다.

해당 글을 올리기에 앞서 육지담은 이날 자신의 블로그에 지난 2월 신변에 위협을 당했다는 뉘앙스의 글을 남겼고 지난 2월16일 미국에서 한국으로 돌아와 병원에 몸을 숨긴 채 살며 두려움에 떨었다고 고백했다.

또한 "강다니엘 군과의 사건을 당사자끼리 풀고자 했으나 그들(CJ, YMC)은 워너원 전체를 숨기려는 작전을 짰다"며 워너원을 매니지먼트하는 CJ E&M과 YMC에 제대로 된 사과와 해명, 소속 가수들에게 진심을 담은 사과문을 발표하라고 주장했다. 이어 이 상황을 만든 CJ와 YMC가 사과를 하지 않으면 기자회견을 열겠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2월14일 육지담은 SNS를 통해 강다니엘과 과거 인연이 있다는 뉘앙스의 글을 게재해 화제의 주인공이 됐다. 육지담은 워너원 팬이 쓴 강다니엘 '팬픽'을 보고 '내 이야기'라고 주장했고 네티즌들과 설전을 벌였다. 이후 육지담의 지인인 래퍼 캐스퍼도 두 사람이 과거 2년 전 연락했다는 사실을 밝혀 열애설로 번지기도 했다.

당시 YMC 엔터테인먼트는 "과거 친분을 이유로 인터넷 상에 퍼지고 있는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말씀드린다"며 육지담이 주장이 사실이 아니라는 뜻을 밝힌 바 있다.

김정희 기자  kjh1494868@mirae-biz.com

<저작권자 © 미래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HOT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